자주 어지러움. 그냥 둬도 될까?자주 어지러움. 그냥 둬도 될까?

Posted at 2017. 12. 8. 15:11 | Posted in 어지럼증

자신이나 주변은 사실 그대론데 마치 움직이는 것처럼 느껴지는 일련의 증상을 어지럼증이라고 합니다. 빙글빙글 돌면서 울렁거리고 토하고 싶어지는 등 다양한 형태로 나타나는데요. 그런데 이런 증상이 자주 나타난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자주 어지러움. 그냥 둬도 될까?

스트레스를 받았거나 피곤할 때, 높은 곳에 올랐을 때처럼 갑작스러운 자극을 받았을 때 나타나는 증상 중 하나가 어지러움입니다. 이를 생리적 어지럼증이라고 하는데 잠깐의 휴식으로 곧 해소가 됩니다.

일상에서 종종 경험하는 증상이다 보니 정작 진단이 필요한 어지럼증도 대수롭지 않게 여기는 경향이 강한데요. 만일 증상이 일시적이지 않고 지속적으로 반복되고 있다면 반드시 관련 기관을 찾아 진단을 받아보는 것이 좋습니다.

 

 

 

▶자주 어지러움. 이유는?

어지럼증은 귀나 뇌의 문제, 심혈관계를 포함한 내과적 질환, 심리적 요인에 의해 발생합니다. 전정신경염, 이석증, 메니에르병, 뇌졸중, 편두통, 고혈압, 당뇨 등 관련 질환도 다양한데요. 때문에 여러 관점에서 증상을 살피고 대처해 줄 필요가 있습니다.

 

 

또한 어지럼증의 경우 여러 진료과(耳(이)과, 내과, 신경과, 정신과)의 검사에도 별다른 문제를 발견하지 못할 때도 많습니다. 그럼에도 멈추지 않는 어지럼증은 정상적인 일상생활의 큰 걸림돌인데요.

이때 단순 신경성으로 치부 더 이상의 원인 찾기를 포기할 것이 아니라 한의학적으로 접근한다면 치료에 도움을 얻을 수 있습니다.

 

 

한의학에서는 ‘자주 어지러움’의 원인을 스트레스, 피로, 장부의 기능 저하, 외상, 근골격계 문제로 발생하는 어혈에서 찾고 있습니다.

어혈은 제 역할을 하지 못하게 된 더럽고 탁한 혈액을 말합니다. 이렇게 만들어진 어혈이 혈관 내에 응어리진 상태로 정체되면 혈액순환을 방해하는데, 이때 뇌에 충분한 산소와 영양소 공급이 어렵게 되면서 어지럼증, 두통을 일으키는 것입니다.

 

 

혈관 내 어혈을 제거하고 혈액순환을 개선하기 위해 풀과나무에서는 한약인 ‘뇌청혈해독탕’을 처방합니다. 십 년 동안 어지럼증을 치료하면서 얻은 임상결과와 연구를 바탕으로 개발한 뇌청혈해독탕은 머릿속 어혈을 제거하는 치료제입니다. 맑은 혈액이 정상적으로 순환하게 되면 머리가 가벼워짐은 물론 장부의 기능과 면역력 또한 좋아집니다. 이는 혈관에 더 이상 어혈이 생기지 않도록 합니다.

 

 

충분한 임상과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탕약인 만큼 뇌청혈해독탕은 다른 치료 없이 약복용만으로도 어지럼증 치료가 가능합니다. 여기에 귀의 기혈순환을 좋게 하는 사암침법이나 기력 회복을 돕는 뜸 요법, 경직된 근육의 긴장을 풀어주는 이완요법이 더해지면 더욱 효과적인 어지럼증 치료가 가능합니다.

 

 

▶어지럼증 너무 오래 방치하지 마세요!

어지럼증을 오랫동안 내버려두면 두통, 이명과 같은 다른 신체적 증상과 더불어 만성피로에 시달릴 수 있습니다. 일상생활에 큰 어려움을 안겨주는 만큼 현명한 대처, 잊지 않기를 바랍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