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두통 조심하세요!미세먼지 두통 조심하세요!

Posted at 2017.04.03 17:00 | Posted in 두통


따스한 봄으로 접어들면서 야외로 나들이를 떠나는 이들이 늘고 있습니다. 화사하게 핀 봄꽃들을 보고 있으면 절로 마음까지 편안해지는데요. 그런데 이런 나들이를 방해하는 요소가 있습니다. 바로 이 시기 더욱 기승을 부리는 ‘미세먼지’입니다. 



▶미세먼지 두통을 유발한다?

날씨 예보를 보면 그날의 날씨와 함께 또 하나 알려주는 정보가 있습니다. 바로 ‘미세먼지 농도’입니다. 하지만 좀처럼 ‘좋음’이라는 말을 듣기 어려운데요. 1급 발암물질로 분류된 미세먼지는 자동차나 공장, 가정에서 연소되는 석탄이나 석유에 의해 만들어진 오염물질입니다. 

문제는 크기가 너무 작아 콧털이나 점막에서 걸러지지 않고 그대로 체내에 유입된다는 것인데요. 이로 인해 각종 호흡기 질환과 두통 등에 시달리게 됩니다. 



미세먼지로 인한 호흡기 질환은 어느 정도 예상이 되지만 두통이라니. 언뜻 잘 이해가 되지 않는데요. 무연탄을 태울 때 나오는 신경계 독성 물질인 납이나 비소, 아연 등 유해 중금속 농도가 높은 미세먼지를 마시면 평소 건강하던 사람도 기침을 하게 되고 목통증, 피부 문제를 일으킵니다. 또한 머리가 아프고 어지러운 증상, 호흡곤란 등의 증상이 발생하기도 합니다. 



대부분의 미세먼지가 인체에 치명적이지만 그중 황산이온이나 질산이온 등은 먼지와 흡착되면서 산화물로 변해 호흡과 함께 폐로 들어갑니다. 

이 물질이 폐로 들어가면 기관지염이나 천식 등을 유발하며 백혈구를 자극해 혈관 벽에도 염증을 일으킵니다. 이로 인해 혈관질환인 동맥경화나 뇌경색, 심근경색 등을 유발할 수도 있습니다.



▶미세먼지 두통 예방하려면 어떻게?

미세먼지로 인한 두통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청결 유지가 필수입니다. 외출에서 돌아온 후에는 반드시 샤워를 통해 몸을 깨끗이 씻어내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미세먼지 같은 경우 코 점막을 자극할 수 있으므로 콧속까지 씻는 것이 좋습니다. 

외출시 마스크 착용에도 소홀함이 없어야 합니다. 다만 일반 마스크로는 미세 먼지를 차단하기 어려우므로 식약처의 인증을 받은 마스크를 착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부득이하게 마스크 착용을 하지 못할 때에는 손수건에 물을 묻혀 코와 입을 가려줍니다. 



▶목숨까지 위협하는 미세먼지, 관리 철저하게 하세요!

국제 학술지 발표에 따르면 2007년 한 해 동안 중국에서 유입된 초미세먼지 영향으로 한국과 일본에서 3만 명 이상이 조기 사망했다는 분석을 내놨습니다. 면역력이 약한 아이나 노인들의 경우 더욱 취약할 수밖에 없는데요. 

건강한 사람에게도 미세먼지는 위협을 가할 수 있는 치명적인 존재입니다. 적극적인 대처와 관리로 일상의 건강, 지켜 가시기 바랍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